×
×

7. Mar 7 Wed QT

Home » 호목사님 QT » 7. Mar 7 Wed QT
  • Mar 08, 2018
  • 217 reads

7. ‘새 언약의 직분을 받은 자의 삶’ 고후 4:1-12 3월7일 수

 

본문관찰과 묵상

새 언약의 직분을 받은 자의 삶에는 가리워 질 수 없는 특징이 있습니다. 첫째, 자신을 증거하는 것이 아니라 새 언약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전파합니다. 둘째, 자신이 종인 것을 확실히 선포합니다. 셋째, 능력의 심히 큰 것이 내게 있지 않고 하나님께 있음을 선포합니다. 넷째, 항상 나에 대하여 죽음으로 예수의 생명이 죽을 육체에 나타내게 합니다. 다섯째, 내가 죽음으로 다른 사람을 살립니다.

 

QT를 통하여 나에게 주시는 말씀

나는 새 언약의 일꾼입니다. 구 언약의 일꾼처럼 정죄하고 심판함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율법의 잠시 보여지는 하나님의 영광 대신에 사랑으로 영원한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는 새 언약의 일꾼이 되어 삽니다. 내가 죽음으로 다른 사람을 살립니다. 능력의 심히 큰 것이 내게 있지 않고 하나님께 있음을 압니다. 그래서 매일 죽습니다. 예수님이 매일 살아납니다.

 

결단과 적용

요즈음 아내가 많이 아픕니다. 육신적으로 영적으로 많이 아픕니다. 그래서 멍때리고 있는 모습을 가끔 봅니다. 오늘 그 이유에 대하여 나누었습니다. 새 언약의 일꾼이 되었다는 정체성을 다시 확신으로 받아야 합니다. 그리고 말씀으로 매일 채우고 말씀안에서 매일 죽어야 매일 새롭게 삽니다. 아내도 나도 매일 새롭게 살기 위하여 매일 죽어 살겠습니다. 내가 죽음으로 남을 살리는 사람의 삶에는 기쁨과 환희와 감격이 있기 때문입니다. 행복은 내가 죽을 때 오는 선물입니다.

 

7.  ‘The life of the minister of the new covenant’   II Co 4:1-12   Mar 7 Wed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There are several prominent characteristics which cannot be veiled in the life of the ministers of the new covenant.  First of all, they never testify themselves but Jesus Christ who is the new covenant.  Second, they declare that they are the servants of Jesus Christ.  Third, they claim that all-surpassing power is from God not from them.  Fourth, they always give themselves to death for Jesus’ sake so that his life may be revealed in their mortal bodies.  Fifth, death is at work in them, so that life may be at work in the people.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I am a minister of the new covenant.  Instead of condemning and judging the people to lead them to death as the ministers of the old covenant for a temporal glory of God revealed by the law, I bring about the eternal glory of God revealed by the love of Jesus Christ as a minister of the new covenant.  I may revive a dead one by being condemned and dead on behalf of the sinner.  I know all-surpassing power is in Christ not in me.  Therefore, I die to myself every day in order to make Jesus alive in me. 

 

Decisions and applications

     Nowadays I have noticed that my wife is very sick not only physically but spiritually.  Her sicknesses are revealed in her momentary spiritual empty and vacuum phenomena.  It was good for us to share about it today.  We once again realize that we have been called to be the ministers of the new covenant.  Therefore, we should be filled with the living word of God every day and should die to ourselves with Jesus every day in order to be made alive every day in Jesus Christ.  Both of us are determined to die to ourselves with Jesus Christ every day in order to be made a new life in Jesus Christ every day.  There is abundance of joy, celebration and feeling of fulfillment in the life of a minister of the new covenant.  Happiness is God’s present to me when I die to myself in order to make others alive. 

호목사님 Q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