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24. May 24 Thu QT

Home » 호목사님 QT » 24. May 24 Thu QT
  • May 24, 2018
  • 268 reads

24.‘성전에서 주시는 은혜와 축복’ 시 84:1-12 5월23일(수)

 

본문 관찰과 묵상

            고라자손은 성전에서 찬송 부르는 사역을 담당하였습니다. 고라는 모세와 아론의 사촌이고 고핫의 손자였습니다. 그는 주의 성전의 아름다움을 체험한 사람이었습니다. 주의 성전에서 포근한 보금자리를 얻고 힘을 얻고 많은 은혜의 샘과 이른비의 축복을 받고 삽니다. 주의 궁정에서의 한 날이 다른곳에서의 천날보다 낫고 악인의 장막에 거하느니 하나님의 성전 문지기로 사는 것이 좋다고 고백합니다. 성전에서 하나님은 해와 방패처럼 은혜를 주시고 보호해 주십니다.

 

QT를 통하여 듣는 주님의 음성

            성전은 하나님이 이름을 두시려고 세우신 곳입니다. ‘내 이름이 거기 성전에 있으리라’(왕상 8:29). 솔로몬이 성전과 왕궁 건축을 마쳤을 때 하나님이 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네 기도와 네가 내 앞에서 간구한 바를 내가 들었은즉 나는 네가 건축한 이 성전을 거룩하게 구별하여 내 이름을 영원히 그 곳에 두며 내 눈길과 내 마음이 항상 거기에 있으니리’(왕상 9:3). ‘내 이름으로 일컫는 내 백성이 그들의 악한 길에서 떠나 스스로 낮추고 기도하여 내 얼굴을 찾으면 내가 하늘에서 듣도 그들의 죄를 사하고 그들의 땅을 고칠지라 이제 이곳에서 하는 기도에 내가 눈을 듣고 귀를 기울이리니 이는 내가 이미 이 성전을 택하고 거룩하게 하여 내 이름을 여기에 영원히 있게 하였음이라 내 눈과 내 마음이 항상 여기에 있으리라’ (대하 7:14-16)

 

결단과 적용

            주의 성전에서 보호받고 보금자리를 찾으며 많은 은혜를 받아 힘을 얻습니다. 하나님이 성전에서 하는 기도에 눈과 귀를 기울이시고 나의 기도에 응답하여 주십니다. 나를 지켜 보호하시는 방패로 나에게 힘을 주시는 해로 성전에 임재하십니다. 성전에서 온 성도가 기도하는 교회가 되게 하소서! 수요저녁 부흥집회에 온 성도가 일주일에 한번은 나와 함께 기도하고 일주일에 한번은 새벽을 깨우게 하소서. 주의 전의 하루가 나에게 귀합니다.

 

24.  ‘God’s blessings in his temple’           Ps 84:1-12         May 23 Thu QT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The descendants of Korah were in charge of praising and singing the Lord in the temple.  Korah was a cousin of Moses and Aaron, and a grandchild of Kohat.  He had experience the beauty of the temple of God.  All who worship the Lord in the temple of God will find a home and nest in the Lord as the sparrow and the swallow find their nest.  They will also be blessed with abundance of spring water and early rain in the temple of God.  ‘Better is one day in God’s temple than a thousand elsewhere;  I would rather be a doorkeeper in the house of my God than dwell in the tents of the wicked’ (Ps 84:10).  In the temple of God the Lord will bless the worshipers and protect them like the Sun and the shield.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The temple of God is established in order to put the name of the Lord.  ‘My name will be there in the temple of God’ (I Kings 8:29) said the Lord when King Solomon dedicated the temple of the Lord to God.  ‘The Lord said to Solomon: “I have heard the prayer and plea you have made before me; I have consecrated this temple, which you have built, by putting my Name there forever.  My eyes and my heart will always be there’ ( I Kings 9:3).  ‘My people who are called by my name, will humble themselves and pray and seek my face and turn from their wicked ways, then will I hear from heaven and will forgive their sin and will heal their land.  Now my eyes will be open and my ears attentive to the prayers offered in this place.  I have chosen and consecrated this temple so that my name may be there forever.  My eyes and my ears will always be there’ ( II Ch 7:14-16). 

 

Decisions and applications

     The worshipers in the temple of God will be protected and blessed by God as they find their nest and abundance of grace in the temple of God.  God puts God’s eyes and ears in the temple of God so that God may answer to my prayers.  In the temple of God the Lord comes to us as the Sun and the Shield in order to strengthen and protect all the worshipers.

Let Antioch Church be a church where all the congregants may pray to God in the temple of the Lord.   Let all the congregants of Antioch may come to the temple of God once a week at dawn prayer meeting and once a weak on Wed evening Revival Prayer Meeting so that all of us gather together to pray to the Lord in the temple of God.  It is precious for me to stay one day in the temple of God than thousands days in the palace of the wicked.  

호목사님 Q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