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31. Jan 31 Thu QT

Home » 호목사님 QT » 31. Jan 31 Thu QT
  • Feb 07, 2019
  • 115 reads

31. ‘연단이 축복이 되게 하소서!’ 막 10:46-52 1월31일 목

 

본문 관찰과 묵상

예수님이 여리고 성에 들어가실 때 디매오의 아들 소경 거지 바디매오가 예수님에게 눈을 뜨게 해달라고 부르짖었습니다. 예수님이 부르실 때 그 바디매오는 겉옷을 벗어버리고 예수께 나왔습니다. 눈먼 맹인에게 예수님은 그가 무엇을 진정으로 원하는가 하고 물으셨고 그는 눈을 뜨는것이라고 대답하였습니다. ‘네 믿음이 너를 구원 하였느니라’응답을 받고 치유받고 바디매오는 예수님을 길에서 좆는 제자로 새삶을 시작하였습니다.

 

QT를 통하여 듣는 주님의 음성

나의 삶에 내 힘으로 해결되지 않는 문제가 있을 때 그 문제 때문에 내가 예수님을 찾고 만나는 축복이 되어야 합니다. 문제 때문에 예수님에게서 멀어진다면 하나님의 뜻을 져버리는 것이 됩니다. ‘고난 당하기 전에는 내가 그릇 행하였더니 이제는 주의 말씀을 지키게 되나이다’(시 119:67). ‘고난당한 것이 나의 유익이라 이로 말미암아 내가 주의 율례들을 배우게 되었나이다’(시 119:71). 나에게 있는 고난이 주님께 가까이 하는 축복이 되게 하소서!

 

결단과 적용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내가 주 여호와를 나의 피난처로 삼아 주의 모든 행적을 전파하리이다’(시 73:28). ‘우리들의 아버지들은 잠시 자기의 뜻대로 우리를 연단하였거니와 오직 하나님은 우리의 유익을 위하여 그의 거룩하심에 참여하게 하시느니라 무릇 연단이 당시에는 즐거워 보이지 않고 슬퍼보이나 후에 그로 말미암아 연단받은 자들은 의와 평강의열매를 맺느니라’(히 12:10-11). 나의 연단을 주님은 아십니다. 오늘도 나를 사랑하시기에 주신 이 연단을 통하여 주님앞에 더 가까이 나아갑니다. 나의 눈을 열어 보게 하소서!

 

31.  ‘Let your discipline may become my blessings’  Mk 10:46-52 

        Jan 31 Thu QT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As he entered into the city of Jericho, Jesus was met by a blind man, who was Bartimaeus, the son of Timaeus when he cried out unto Jesus to open his eyes.  When he was heard by Jesus and asked to come to Jesus, Bartimaeus took off his cloak to come to Jesus.  When Jesus Christ asked the blind man what he really wanted Jesus to do for him, Bartimaeus never hesitated and answered Jesus that he wanted to see again.  Jesus replied to Bartimaeus that his faith had healed him.  Immediately, Bartimaeus followed after Jesus.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When I am encountered unexpected predicaments I simply cannot solve and overcome, they shall become my blessings if I am determined to get closer to Jesus due to my dilemmas.  On the contrary, if I stay away from the Lord due to my problems, then I shall desert God’s will and his blessings unconsciously. 

‘Before I was afflicted I went astray, but now I obey your word (Ps 119:67).  ‘It was good for me to be afflicted so that I might learn your decrees’ (Ps 119:71).  Lord, let my afflictions become my stepping stones to get closer to you!

 

Decisions and applications

     ‘As for me, it is good to be near God.  I have made the Sovereign Lord my refuge; I will tell of all your deeds’ (Ps 73:28).  ‘Our fathers disciplined us for a little while as they thought best; but God disciplines us for our good, that we may share in his holiness.  No discipline seems pleasant at the time, but painful.  Later on, however, it produces a harvest of righteousness and peace for those who have been trained by it’ (Heb 12:10-11).   My God knows my sufferings and agonies.  However, since I am assured that they are given to me because God loves me, I shall get closer to my Lord through all kinds of afflictions.  Lord, open my eyes too today to see you!

 

 

 

호목사님 QT2019-Jan-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