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12. May 12 Sun QT

Home » 호목사님 QT » 12. May 12 Sun QT
  • May 16, 2019
  • 42 reads

12.‘사명자가 가는 환난과 축복의길’   렘 1:11-19    5월 12 주일

본문 관찰과 묵상

예레미야를 택한 하나님이 그에게 두가지 환상을 보여주셨습니다. 첫째, 살구나무를 보여주셨습니다. 살구나무는 히브리어로 샤케드 이고 쇼케드 는 ‘내 말이 이루어지는 것을 보고 있다’라는 쇼케드 로 살구나무를 보여 주심으로 하나님의 말씀이 이루어지고 있음을 선포하신 것입니다. 두 번째 환상은 끓는 가마를 보여주셨고 이는 북방에서 나라들이 일어나 예루살렘을 심판하실 것을 선포하셨습니다. 우상숭배에 빠져 하나님을 버린 이스라엘 백성들을 바벨론을 통하여 심판하실 것을 선포하셨던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예레미야와 함께 하실 것을 약속하셨고 그를 견고한성, 쇠기둥, 놋 성벽이 되게 하사 끝까지 사명을 감당 할 수 있게 하실 것을 약속하셨습니다.

QT를 통하여 듣는 주님의 음성

사명자의 길이 험한 것은 첫째, 백성들의 죄를 지적하고 깨우침으로 백성들의 원망을 살수 있기 때문입니다. 저들이 듣기 좋은 소리를 하지 않고 하나님의 뜻을 있는 그대로 전하기 때문입니다. 둘째, 죄로 인한 멸망과 재앙의 심판을 선포하기에 참 힘든 길입니다. 그러나 사명자의 길이 험난하여도 보람 있는 것은 첫째, 주님이 항상 함께 하시기 때문입니다. 둘째, 견고한 성, 쇠 기둥, 놋 성벽처럼 강하고 담대하게 힘을 주시기 때문입니다.

결단과 적용

참된 성도들이 듣기 원하는 말씀은 인간의 말이 아닌 하나님의 살아있는 말씀입니다. 죄를 지적하고, 깨우치고 지옥과 심판을 외치는 것은 참 힘든 일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항상 함께 하심으로 새 힘을 주시기에 끝까지 감당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이번 안식달을 통하여 나는 주님의 종으로 다시 한번 새로워 지기를 소원합니다. 인간의 비위를 맞추는 종이 아니라 힘들고 고달퍼도 주님의 심판과 축복의 말씀을 외침으로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 나도 살고 성도들도 살리는 목사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소원합니다. 주여 들어주소서!

12.  ‘Rough and tough, but blessed life for God’s servant’   Je 1:11-19   May 12 Sun QT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God revealed God’s plan to Jeremiah through 2 visions after choosing him to be his mouthpiece.   First, God showed him the branch of an Almond tree, which was ‘Shaked,’ in Hebrew, which sounded like ‘Showked,’ which meant God watched over the process of the fulfillment of God’s words.  In other words, God declared that God was working for the fulfillment of God’s promises by showing the branch of an Almond tree.  The second vision God showed to Jeremiah was a boiling pot, through which God declared that the northern countries would punish Jerusalem.  In other words, God declared that God would destroy Jerusalem for their idolatry, which caused them to desert the Lord by using a northern kingdom of Babylon.

      However, God also promised to be with Jeremiah, so that he might carry on God’s ministry till the end by making him as a very strong prophet as a fortified city, an iron pillar and a bronze wall.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The life of the servants of God is narrow and tough.  First of all, it is not an easy life because a prophet must awaken the people to acknowledge their sins, which easily causes the anger and complaints of the people.  Second, it is a very hard job to declare the imminent destruction and plagues upon the people as God’s judgment.  However, the life of the servants of God is worthwhile in two ways.  First of all, God is with them all the time.  Second, God strengthens them to become a fortified city, an iron pillar and a bronze wall so that they are able to go through all the way to the end. 

Decisions and applications

     The genuine and faithful Christians really want to hear God’s living words, not humane words.  As a servant of God I confess that it is indeed almost impossible thing for me to pinpoint the sins of the people, awakening them to expect the hell or heaven, etc.  However, God always strengthens and empower me to carry on God’s mission, which I have never taken for granted at all.  During this sabbatical months, I really pray and want to be renewed as a servant of God.  Instead of flattering the pleasing the people, I really want to preach and teach the living words of God which speaks out the judgment and blessings even though it seems to be very tough to do so that the people as well as me shall be revived and renewed with and in Jesus Christ.  I really want it, so Lord, please hear my prayers and answer to me.    

 

 

 

 

 

 

 

호목사님 QT2019-May-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