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18. June 18 Thu QT

Home » 호목사님 QT » 18. June 18 Thu QT
  • Jun 21, 2020
  • 10 reads

18. 6월 18일(목) ‘지혜로운 사람으로 살라!’ 신 32:15-36

본문관찰과 묵상
가장 미련한 자는 자신이 망할 것을 알지 못하고 본능과 정욕대로 사는 자입니다. 배부르니 하나님을 경홀히 여기고 배반하는 자입니다. 우상을 섬김으로 하나님의 진노와 질투를 유발시키는 자입니다. 그래서 하나님도 어리석은 이방인이 하나님을 더 사랑하게 함으로 저들의 질투와 분노를 일으킬 것입니다. 그래서 열방으로 흩어서 잊혀진 사람들이 되게 할 것입니다. 그들이 완전히 무력하게 되고 완전히 망할 때에야 다시 그들을 돌아보실 것입니다. 자신의 종말이 이렇게 되리라는 것을 분별하지 못하는 사람이 가장 어리석은 사람입니다.

QT를 통하여 듣는 주님의 음성

종말을 준비하는 지혜로운 사람으로 살라는 음성을 듣습니다. 항상 끝을 미리 예견하는 자는 분별력 있는 자입니다. 그는 어리석지 않습니다. 그 지혜로운 사람의 특징이 몇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 본능을 성령의 능력으로 죽이며 삽니다(롬 8:13). 둘째, 어떤 일이 있어도 하나님을 잊지않고 배반하지 않습니다. 가룟유다는 차라리 태어나지 않은 것이 낫다고 하셨습니다. 셋째, 하나님이 나를 잊지 않도록 예배자로 삽니다. 예배는 하나님과의 관계유지와 관계회복입니다. 넷째, ‘지혜와 계시의 영’을 받아 하나님을 알고 부르심의 소망과 기업의 영광의 풍성함과 능력의 크심을 미리 보고 오늘 순종하는 자입니다.

결단과 적용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입니다’(시 119:105). ‘누구든지 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는 자는 그 집을 반석 위에 지은 지혜로운 사람 같으리니 비가 내리고 창수가 나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부딪치되 무너지지 아니하나니 이는 주추를 반석 위에 놓은 까닭이요 나의 이 말을 듣고 행하지 아니하는 자는 그 집을 모래위에 지은 어리석은 사람 같으리니 비가 내리고 창수가 나고 바람이 불어 그 집에 부딫치매 무너져 그 무너짐이 심하니라’(마 7:24-27). ‘행함이 없는 믿음은 그 자체가 죽은 것이라’(약 2:17). ‘영혼 없는 몸이 죽은 것 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 이니라’(약 2:26). 오늘도 믿음의 결국, 영혼의 구원함을 얻는 끝을 준비하여 말씀을 순종하며 사는 하나님의 언약백성으로 살겠습니다.

18. June 18 (Thu) QT ‘Live a wise Christian!’ Dt. 32:15-36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The worst foolish person is the one who lives by his carnal instinct and fleshly desires as he foresees his self-destruction. He continually and totally neglects the existence of God and distains the Lord as he lives in complacency. He eventually sparks the wrath and jealousy of the Lord by serving idols. Therefore, God in turn sparks jealousy in his heart by loving the gentiles much more enough than the Jews so that they may be circumscribed with jealousy and anger. Accordingly, God will scatter the Jews into the all nations so that they may be forgotten by the people. By the time when the disobedient Jews become haggard, hopeless and helpless due to their sins, God will reach out his hands to touch them. He will be the worst foolish person who does not discern his future and live a spendthrift life.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o prepare the last day to live wisely. I shall be a person of discernment who can foresee the end of my life. I shall never fall into any foolishness. There are several characteristics of a very wise and prudent person’s life. First of all, I always put the misdeeds of the body to death by the Holy Spirit (Rom 8:13). Second, no matter whatever may happen to me, I never forget God’s grace and never betray my Lord. Therefore, the Bible testifies that it must have been far better for Judas Iscariot if he was not born at all. Third, I always live a worshiper of the Lord in order not to forget my God. Worship enables me to maintain my personal relationship with God and to restore my broken relationship with God simultaneously. Fourth, I always obey the Lord by being filled with ‘the Spirit of wisdom and revelation’ so that I may foresee the glorious and abundant of God’s inheritance and power.

Decisions and applications

‘Your word is a lamp for my feet and a light on my path’ (Ps 119:105).
‘Therefore everyone who hears these words of mine and puts them into practice is like a wise man who built his house on the rock. The rain came down, the streams rose, and the winds blew and beat against that house; yet is did not fall, because it had its foundation on the rock. But everyone who hears these words of mine and does not put them into practice is like a foolish man who built his house on sand. The rain came down, the streams rose, and the winds blew and beat against that house, and it fell with a great crash’ (Matt 7:24-27). ‘Faith by itself, if it is not accompanied by action, is dead’ (James 2:17). ‘As the body without the spirit is dead, so faith without deeds is dead’ (James 2:26). I am adamantly and obstinately determined to obey the words of God by discerning the end of my life and live as a servant of the New Covenant of God in order to complete my salvation at the end of my life.

호목사님 QT2020-Jun-21